1681
언론
2019.01.28
1998

[헬스코리아뉴스] 세계는 지금 스마트헬스케어 열풍
함수현

[헬스코리아뉴스 / 박수현 기자] 지난해 의료계에서는 첨단 기술에 기반한 다양한 스마트 헬스케어 혁신 기술이 출시됐다. 대표적으로는 증강현실을 이용한 마이크로소프트 홀로렌즈, 스마트 블루투스로 구동되는 전자약, 웨어러블 MRI 장비, 인체소관절을 관찰하는 초음파 패치, 혈압 측정 스마트워치, 포만감을 유발하는 전자 임플란트 등이 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에 따르면 대표적으로 알려진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외에도 각국에서 다양한 기술 개발이 진행되고 있다.

IBM은 파킨슨 질환자의 신경 및 근육 상태를 파악해 약물 효과성을 모니터하는 손톱 부착형 센서를 개발했다. 대부분 피부 부착형인 기존의 센서들은 부작용이 많다는 점을 감안해, 연구팀은 단단해서 리스크가 적은 손톱을 활용했다.

하지만 잘 구부러지지 않는 부위인 만큼 센서의 민감도를 높이는 것이 관건이었다.

보통 물건을 쥘 때의 손톱의 굴곡 정도는 그 단위가 한 자리 숫자의 마이크론에 불과해 육안으로 파악이 불가능하지만, 힘에 의해 탄성체 표면에 생기는 변형을 계측하는 ‘변형 게이지 센서’로는 가능하다. 파킨슨질환자가 손으로 물건을 잡을 때 손톱이 구부러지는 정도를 센서에 기반해 측정하고 센서는 스마트워치와 통신, 스마트워치는 기계학습 모델을 가동시켜 미세한 진동이나 여타 파킨슨질환 증상을 감지하는 방식이다.

위 기계학습 모델은 사용자의 행동 인식 및 손가락으로 쓰는 숫자 추적도 가능할 정도로 정확도에 있어서 탁월하다는 것이 IBM 측의 설명이다.


태국 보건부는 ‘Thailand 4.0’에 따라, 국립 병원의 첨단기술 도입을 독려했다. Thailand 4.0는 2017~2021년까지 경제·사회 전반에 ICT 기술을 적용해 스마트 산업, 스마트 시티, 스마트 피플 구현을 목표로 하는 중장기 국가발전계획이다.

대표적으로 ‘라자위티병원’은 구글 연구팀과 공동으로 AI에 기반해 디지털 망막 영상을 판독하는 연구를 진행했다.

태국의 보건부 및 샴상업은행은 공동 커뮤니케이션 채널 ‘MOPH Connect’를 개설해 사용자에게 병원 예약 및 알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플로리다대 ‘리스토어즈 클리닉’은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해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PTSD) 치료한다.

리스토어즈 클리닉은 앞서 2010년부터 PTSD를 앓는 참전용사들에게 집단치료 세션과 결합된 3주짜리 프로그램인 VR 치료를 시행했다.

기억과 연관된 스트레스를 경감시키기 위해 VR을 이용해 전쟁터의 총격음·냄새·연기 등 트라우마를 촉발하는 화면 및 장면을 환자들에게 의도적으로 노출했다.

그 후 2016년 올랜도 펄스 나이트클럽 총격 사건을 계기로 PTSD를 앓는 응급요원 및 총격사건 생존자들로 치료 대상을 확대했고, 그 결과 PTSD 극복률은 참전용사의 경우 66%, 응급요원의 경우 73%를 기록했다.

미 국방부는 해당 연구를 지속할 수 있도록 리스토어즈 클리닉에 300만 달러의 지원금을 제공하고 있다.

클리닉 관계자는 “VR 치료는 전쟁터 등의 상황을 똑같이 재현해내는 정밀성이 관건”이라며 “어떤 상황에도 맞는 VR 시스템을 개발해 2021년에 상용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모든 것이 디지털화 되고 있는 지금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보안이다. 캐나다 연방보건부는 의료장비 라이선스 승인 신청 기업을 대상으로 보다 공식화된 사이버안보 요건을 요구할 전망이다. 이번 요건은 미국 및 한국의 규제 당국이 의료장비와 관련해 채택한 사이버안보 접근법과 유사하다는 것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관계자의 설명이다.

캐나다 정부는 미국 표준협회와 미국식품의약국(FDA)이 표준으로 인정한 ‘UL 2900’을 사이버안보 검사 기준으로 채택할 것을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그 외 캐나다 연방보건국은 △장비의 리스크 관리 프로세스에 사이버안보 정책 통합 △사이버안보 리스크 관리를 위한 기업 수준의 프레임워크 수립 △사이버 안보 리스크 제어 프로세스의 검증 및 확인 등을 요구 조건으로 제안했다.

출처 : 헬스코리아뉴스(http://www.hkn24.com)
http://www.hkn24.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144


목록